야설

[기타]Julio Iglesias - Hey(고전주의)

2024.01.29 20:31 2,788 6

댓글목록 6

아무게님의 댓글

<가 사>

이봐!

거기서 뻐기고 다니지 좀 마

너 없이는 내가 있을 수 없다고 말하면서.

나에 대해 뭘 알아.

이봐!

친구들에게 너 없이는

내가 살 수 없다고 말하면서

뻐기기 좋아한다는 걸 난 알았어.

이봐!

우리 사랑에 대해 사람들에게 이야기할 때

은혜를 베푼다고 생각하지 마.

날 조롱하는 거라고.

이봐!

이렇게 사랑하는 것이 더 나을 때도 있는 법이야.

남겨져서

너에 대해 유감을 느낄 수 없는 것 보다

자봐

넌 날 사랑한 적도 없잖아

그러니 내가 네 것 이었던 적도 없잖아

그 사랑은 단지 뽐내기 위한 것이었어. 에 에

자봐

이제 뻐기는 것이 무슨 소용이 있어

네가 나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지금 내가 네 곁에 벌써 없는데...

이봐!

생각해보니 언제나 네가 이겼어

그렇게 이기는 게 미덕이었지

너는 빛이고 나는 그림자였어.

이봐!

너 역시 기억할 지 모르겠는데

내가 화해를 시도하려 할 때마다

난 너라는 바다에 빠진 하나의 강물에 불과했어

자봐

넌 날 사랑한 적도 없잖아

그러니 내가 네 것 이었던 적도 없잖아

그 사랑은 단지 뽐내기 위한 것이었어. 에 에

자봐

이제 뻐기는 것이 무슨 소용이 있어

네가 나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지금 내가 네 곁에 벌써 없는데...

이봐!

이제 모든 것이 다 끝났는데

언제나 그렇듯 네 생각에

난 늘 패자인 데.

이봐!

내가 어떤 앙심을 품었다고 여기지 마

더 사랑하는 사람이 늘 더 행복한 법이야.

항상 그건 나였어.

자봐

넌 날 사랑한 적도 없잖아

그러니 내가 네 것 이었던 적도 없잖아

그 사랑은 단지 뽐내기 위한 것이었어. 에 에

자봐

넌 날 사랑한 적도 없잖아

그러니 내가 네 것 이었던 적도 없잖아

그 사랑은 단지 뽐내기 위한 것이었어. 에 에

자봐

넌 날 사랑한 적도 없잖아

그러니 내가 네 것 이었던 적도 없잖아

그 사랑은 단지 뽐내기 위한 것이었어...

아무게님의 댓글

과거는 않돌아오죠..

아무게님의 댓글

지금의 현실을 즐겨요..

아무게님의 댓글

과거에 머믈러 있으면 우울하고 슬퍼지니까..
그나저나 도망간 내다리는 어딨냐.

엔딩님의 댓글

엔딩 2024.01.29 21:29

88년 올림픽 축하공연때 브륵쉴즈.홀리오 이글레시아스가 주경기장서 공연했었는데
직관으로 본적 있습니다..부른 노래도 Hey
였죠...같이 때창한 기역이 나네요
축구선수였는데 부상으로 은퇴하고 가수로 전향해서 세계적 가수로  알려진 아주 목소리와  외모가 여성들한테 인기 짱 이였죠

littlegiant님의 댓글

여기 tv 에서 노래부르던 장면 몇번봤던 기억하고 스페인 가수라는 정도로 유명했던 기억뿐... ㅠㅠ

전체 4,922 건 - 1 페이지
제목
미차운영자 4,832
톡톡톡 2,215
세련 1,703
아무게 2,368
아테나 4,238
쓴다고다시냐 3,108
앙칼 4,997
아무게 5,775
붉은노을 5,810
앙칼 8,003
아무게 5,655
쓴다고다시냐 6,802
에이참 2,957
힘센놈 9,035
앙칼 6,1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