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설

색정은 사랑을 낳아서…..

2023.01.12 19:16 3,466 6

본문

복학해서 3학년 겨울방학때 같은 체육관에서 만난 누나와 사랑을 시작한지 3년째 접어들었을때 학교 도서관에서 있다가 오후에 누나와 운동을 하고 크리스마스 선물을 사서 인천 월미도의 호텔에 체크인을 하고 혀를 섞으면서 진한 키스를 하고서 누나에게 “ 누나 저는 누나를 운동하다가 처음본순간부터 누나를 내여자로 만들려고 마음먹고 있었어요 누나를 처음본이후로 연인이되기전에 한동안 누나가 너무 좋고 꼴려서 누나 생각하면서 자위행위도 많이 했어요” 라고 말하자 누나는 “ 사실 저도 당신보고 당신이 저 좋아하는거 눈치채고 밤에 당신 생각에 잠설친적이 많았어요 그때 자위행위 하지말고 저한테 달라고 얘기하셨어도 바로 좀더일찍 당신하고 연인이 되었을거에요 하아하 ”

 라고 해서 “ 누나 ! 이제 서로 더많이 사랑해요 “ 라고 말하면서 내가 무릎꿇고 누나의 팬티를 벗기고 아랫도리에는 내가 좋아하는 밴드스타킹만이 누나의 다리를 감싼채로 두고 누나를 번쩍들어서 내 무릎에 앉히고 누나의 구두를 벗기고 검정색 스타킹을 신은 누나의 발가락부터 빨아주기 시작하면서 항문과 ㅂㅈ유방 겨드랑이를 빨면서 그밖에 몸전체를 한참동안 입으로 빨면서 애무를 해주었습니다.

그러자 누나는 흥분해서 내 얼굴을 쓰다듬으면서 미친듯이 ㅂㅈ물을 뿜어대면서  “ 하아아 여보 당신 ㅈㅈ좀 내 ㅂㅈ에 넣어주세요 너무 흥분되요 “ 라고 했습니다. 그래서 저는 누님의 ㅂㅈ를 조금더 빨다가 “ 예 누나 누나의 ㅂㅈ에 들어갑니다” 하면서 소파에서 누나의 ㅂㅈ에 내ㅈㅈ를 반쯤 넣었다가 뺐다를 몇번 반복하다가 혀를섞는 진한 키스를 하자 누나가 “ 하아아 하아아 흐으아아아 나아 미쳐요 여보 “ 라고해서 나는 누나의 여보라는말에 더욱 흥분해서 누나의 ㅂㅈ에 제 ㅈㅈ를 자궁까지 깊숙이 박았습니다.

” 푹푹 푸욱푹푹 수겅수겅 푸욱푸욱 푹푹 수겅수겅 푸욱푹 “ 미친듯이 박아대며 만나자마자 나를 꼴리게한 섹시한 스타킹에 감싸인 누나의 발가락을 빨아대면서 사랑을 속삭이면서 “ 하아아 누나 누나하고 연인이되지 못했다면 내가 상사병에 시달렸을거에요 나를 남자로 받아줘서 너무고마워요 누나 앞으로도 누나만 바라보고 사랑할래요 누나 ㅂㅈ가 너무맛있어요 사랑해요 누나“ 라고 하자

누나는 ” 너무 고마워요 여보, 이제 우리들이 더 사랑하면서 살아요” 라고 얘기하면서 서로 ㅈㅈ물과 ㅂㅈ물을 싸면서 사랑을 확인했습니다. 소파에 서로 기대고 후회를 즐기다가 키스를하고 스타킹과 란제리를 벗겨서 소파에 가지런히 두고 한손으로 누님의 어깨를 감싸고 손을잡고 샤워를 하러갔습니다.

 언제나 저를 위해서 3년넘게 속옷과 스타킹까지 신경써주는 누나가 너무 고맙고 마음속에서 사랑이 더 커져갔습니다.

서로 샤워를 하면서 몸의 구석구석을 씻어주다가 둘다 다시꼴려서 서로 혀를 섞으면서 진한 키스를 하고 같이 잠자리에 들었을 때 저는 누나의 ㅂㅈ를 빨고 누나의 ㅂㅈ에 제 ㅈㅈ를 다시 깊고 사랑스럽게 삽입했습니다.

“ 하아아아 어흐흥 여보 나 미쳐요, 정말 당신없이는 이제 못살아요 사랑해요 하아아 하악 끄응 헉! “ 하며 저의 사랑을 받아들였습니다. ” 당신은 원래 태어날때부터 내여자에요 당신 ㅂㅈ도요“ 라고 얘기하면서 누나의 ㅂㅈ에 마지막 한방울까지 ㅈㅈ물을  쌌습니다. 행복한 표정의 누나를 보면서 비록 누나가 남편과 별거중인 유부녀라고 해도 그녀의 ㅂㅈ에 나만이 ㅈㅈ를 집어넣고 사랑을 할수있는 유일한남자임이 다시금 확인 하였고  이제 30대 후반에 접어드는 누나와 더 늦지않게 미래를 좀더 서둘러서 본격적으로 계획하기 시작하였습니다.
2
로그인 후 평가 가능합니다.

댓글목록 6

변강쇠님의 댓글

오늘은 글들이 표현이 좋습니다.

Handy77님의 댓글

Handy77 2023.01.12 20:25

감사합니다 . 제 아내와의 오래된 추억회상입니다.

스와핑남자님의 댓글

안녕하세요
지금도 열열히 섹스와 사랑을 나누시는군요
다른 여자와 섹스을 하다보면 정말로 속궁합이 맞는 여자가 잇더라구요
섹스가 짜릿하고 정말 즐겁지요

Handy77님의 댓글

Handy77 2023.01.12 21:24

안녕하세요. 저는 제 와이프하고 속궁합이 너무 잘맞아서 지금도 한번씩 호텔가서 즐깁니다. 누나 동생 하다가 여보당신 하게되서 너무 좋습니다.

스와핑남자님의 댓글

안녕하세요
글도 잘 쓰셧고 변함없는 사랑을 나누고 계시니 좋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변함없는 사랑 나누세요

Handy77님의 댓글

Handy77 2023.01.13 13:42

감사합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전체 2,368 건 - 1 페이지
제목
강도경 39
미차운영자 731
미차운영자 746
미차운영자 720
미차운영자 3,541
미차운영자 3,024
미차운영자 4,331
미차운영자 5,332
미차운영자 4,010
미차운영자 6,253
미차운영자 7,899
미차운영자 6,952
미차운영자 2,874
미차운영자 6,411
미차운영자 10,6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