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설

군 입대를 앞둔 아들을 위한, 엄마가 꿈꿔왔던 이벤트 7

2024.05.07 18:13 2,361 7

본문

아저씨이잉~ 홍수가 난 이 보지에, 힘차게 박아서 자궁까지, 여러 번 왕복해 주실란가요? 부탁드려요오옹~”

내가 박을 동안 하 여사는, 그 보지를 음탕하게 돌려주시오~”

~ 이렇게 돌려 드리고 있사오며, 이 몸 보지로 정성껏, 물었다 풀었다 하겠사와요옹~”

아아아~ 하 여사는 참으로 교양있고, 아름다움이 그지없는 여자이오! 하 여사의 신음과 교태에, 좆 물이 발사되기 직전이외다~”

아저씨잉~ 열 번만, 이 년의 씹에 더 박은 뒤에, 하나, , 셋 하며 서로 싸기로 해요오옹~ 네에엥?”

하 여사의 보지가 세게도 물어 젖히니, 더는 못 견디겠어요~ 자 이제, 서로 싸기로 할까요~?”

하나, , ~ 허어억~ 허어엉~ 옴마야앙~”

이 몸도 아들도 흥에 겨워 땀이 흥건해지며, 온몸이 떨리는 전율을 만끽하게 되었다. 한동안 끌어안은 채 진한 키스를 하며, 유방을 대어주니 빨기도 하고 주무르며, 여운을 오랫동안 즐기고 즐겼었다. 흥분이 거의 가라앉고 나서...

아들아, 좋았니? 엄마 또한, 너무너무 좋았다~ 결혼하게 되면, 아내에게 빠구리, 참 잘해 주겠구나?”

존경하는 나의 어머니! 평소엔 인자하시고, 밤에는 적극적이시고, 참 아름다운 여성이세요~!”

아까 이웃 사람으로 빙의해, 쌍스럽게 표현한 방법도 좋았어~ 어찌 그런 표현도 할 줄 아니?”

청소년기에는 누구나, 야설이나 포르노를 보게 되며, 분위기에 젖어 보고자 용기를 내 봤어요. 어머니 또한 정숙하기가 이를 데 없는 분이지만, 마찬가지로 멋지게 했잖아요?”

그래... 쌍스러운 표현도, 때에 따라서는 활력소가 되고, 섹스에 보탬이 되네? 호호홍~ 너의 아빠에겐 어림도 없단다. 미친년이라고 날 쫓아낼걸? 정말 존경받을 양반이지! 아들의 세대는 다르니 결혼하면, 자유롭게 아내와 섹스 판타지를 즐기도록 하려무나~!”

외할머니를 봬야 마땅한 예의이지만, 외갓집에 참 잘 온 것 같아요. 어머니께 성에 관한 가르침도 받고, 어머니의 아름다운 피부와 체취, 밀착해서 느끼는 숨소리, 그 보드랍고도 기분 좋게 맞이해 주신, 엄마 보지에 이 내 자지를 넣어 본 벅찬 감동! 존경해요~. 어머니임~”

다시 한번 말하지만, 딱 입대하기 전까지만 이 어미가, 너에게 이 보지를 제공해 줄 거니까, 아빠가 분명히 안 계실 때에만, 내가 주방에서 일할 때도, 엉덩이를 만진다거나, 키스를 한다거나 치마를 들추고, 팬티 속으로 손을 넣어서, 보지를 만지고 구멍에 넣어도 돼, 단 깨끗한 손이라야 돼! 여자의 보지속은 감염이 잘 되니까 말이야! 재미있게 빠구리도 하는 거야! 알겠지? 으응?”

~ 잘 알아요~ 어머니의 깊은 마음을요. 존경하는 마음이 심해보다도 더 깊이 형성됐어요. 고마워요~ 엄마~”

엄마는 너의 아빠를 진심으로 사랑해~ 아까도 말했지만, 입대 일자 이후에는 이번일, 말끔히 잊어버려야만 해! 알겠지? ?”

저의 총각딱지 떼 주시려 했던 엄마를, 더 존중하고 공경하며 평생토록 모실거에요. 완전히 잊어버리겠어요. 엄마~”

자다가 또 엄마의 보지에 박고 싶으면, 언제라도 유방과 보지를 주무르면 돼, 젊고 힘있는 아들의 자지에 박히는 것도, 이럴 때 아니면 언제 느껴보겠니? ?”

~ 고마워요~ 엄마~ 입대 전까지만 엄마의 몸을 사랑하며, 추억으로 쌓고 있다가, 입대 후에는 완전히 미련을 버릴게요. 고마워요~ 엄마~”

아들의 자지를 최대한 즐겁게 함이, 이 어미의 사랑이란다~ 3주 동안 실컷 엄마의 보지를 즐기다가, 군에 가고 나면 너의 아빠를, 지극정성으로 섬길 생각이야~”

엄마~ 진정 사랑하고, 이 아들은 일평생 존경할게요~”

엄마 보지에 손 얹은 채 잘 자도록 하고, 엄마 보지에 넣고 싶으면 언제라도 좋으니, 유방과 보지를 터치하며 배위에 올라타도록 하려무나, 아들아~”

아들 옆에 누워서 시계를 확인하니, 벌써 새벽 한 시, 풀벌레 소리를 자장가 삼아 나란히 누워, 나는 아직도 꼿꼿이 서 있는, 아들의 자지를 움켜쥐고, 아들 또한 한 손은 내 유방에, 한 손의 손가락은 이 내, 보지 구멍에 꽂은 채로 잠을 청했다.


sbm8z8-2.png
 

0
로그인 후 평가 가능합니다.

댓글목록 7

그까이꺼님의 댓글

재밌게 잘 읽었습니다~^^

A010님의 댓글

A010 2024.05.06 14:54

잘읽었습니다

♡♡연화♡♡님의 댓글

잘읽었어요
삿갓님
근데 기분은 이상해요
혼란스럽기도하고
야하기도 하고
아 ~~~잉

라고스님의 댓글

그런기분으로 읽는게 야설입니다. 연화님 편히 즐기세요 ㅎ

♡♡연화♡♡님의 댓글


감사해요
~~~♡♡♡

스와핑님의 댓글

잘 읽고 갑니다 즐겁고 행복한 시간 되세요

볕뉘님의 댓글

볕뉘 2024.05.07 09:30

잘봤습니다

전체 5,823 건 - 1 페이지
제목
♡♡연화♡♡ 521
김효남ㄴ 2,424
코스프레35 524
♡♡연화♡♡ 3,132
리치07 2,379
리치07 2,612
리치07 516
리치07 530
리치07 3,591
♡♡연화♡♡ 1,778
그리너리 4,778
삿갓 1,636
삿갓 725
삿갓 579
삿갓 507